매일유업, 설탕무첨가 ‘매일두유 고단백 검은콩’ 출시

2024.06.25 11:37:18

 

[비건뉴스=최유리 기자] 매일유업은 설탕을 넣지 않고, 당 함량 1g대로 부담 없이 마실 수 있는 고단백 두유 ‘매일두유 고단백 검은콩’을 신제품으로 출시했다.

 

최근 비건 문화가 확대되면서 식물성 음료들이 주목받는 가운데 친근하고 익숙한 두유를 찾는 소비자들이 많아졌다. 특히 저당 식품 선호와 함께 전문가들이 추천하는 식단들에 저당, 저칼로리, 단백질 섭취를 충분히 할 수 있는 식품들이 공통적으로 들어가면서 이런 특징을 담은 두유 제품들이 각광받고 있다.

 

세계보건기구(WHO)에 따르면 성인의 하루 당 권장 섭취량은 총 열량의 10% 이내로, 1일2,000kcal 섭취 시 약 50g으로 계산된다. 그러나 국내 성인의 하루 평균 당 섭취량은 57.6g으로 초과해 지나친 당 섭취에 대한 전문가들의 우려 섞인 의견들이 많아졌다.

 

‘매일두유 고단백 검은콩’은 건강한 단맛을 구현한 기존 ‘매일두유 검은콩’ 제품에서 한층 더 단백질 함량은 높이고, 당 함량은 낮추는 영양설계로 당 섭취를 줄이고 싶은 사람들을 위해 선보인 신제품이다. 특히 설탕무첨가가 특징으로 천연 감미료인 알룰로오스와 스테비올배당체를 사용해 당류가 1.7g으로, 190mL 용량 한 팩을 마셔도 당 함량이 1g 대 수준이다. 또한 콩 단백질 함량이 12g인 고단백 제품으로, 달걀 약 2개 분량 수준의 식물성 단백질을 섭취할 수 있다.

 

 

이번 신제품을 포함해 매일두유 제품은 총 6종으로, 고객이 자신의 건강상태와 취향에 맞춰 다양하게 선택할 수 있다. △설탕무첨가 두유 제품은 ’매일두유 99.9(구구쩜구)’와 ’매일두유 고단백 플레인’, 신제품 ‘매일두유 고단백 검은콩’ 3종이 있다. △건강한 단맛을 좀 더 느끼고 싶은 고객들을 위한 ‘매일두유 오리지널’과 ‘매일두유 검은콩’, ‘매일두유 초콜릿’도 있다. 특히 ’매일두유 99.9(구구쩜구)’는 SNS 활동이 활발한 MZ세대 사이에서 설탕무첨가 두유로 주목받으면서 운동과 몸매 관리 등을 위한 건강한 식단에 자주 추천될 정도로 인기가 높은 제품이다.

 

모두 실온에서도 보관이 가능한 멸균 패키지로, 집과 밖 어디서든 즐길 수 있도록 휴대성 및 보관 편의성을 높였다. 제품 용량은 개당 190mL이며, 대용량을 선호하는 고객들을 위한 매일두유 99.9(구구쩜구)와 검은콩, 고단백 3종 950mL 제품도 있는데 온 가족이 함께 마시거나 요리 등에 활용하는 용도로 추천한다. 제품 구입은 매일유업 공식몰인 ‘매일다이렉트’와 네이버 직영스토어, 쿠팡 및 편의점, 대형마트 등에서 가능하다

 

매일유업 관계자는 “매일두유는 요즘 소비자들이 가장 큰 식단 고민으로 꼽는 당 함량은 줄이고, 식물성 단백질은 풍부하게 섭취할 수 있도록 설탕을 넣지 않거나 저당으로 설계해 콩 본연의 맛을 강조한 것이 특징이다”라며 “이번에 선보인 ‘매일두유 고단백 검은콩’은 단백질 함량은 높이고, 당류는 1g대(1.7g) 수준으로 부담이 없어, 건강한 간식 혹은 운동 전후 등 언제나 부담 없이 마실 수 있는 맛있고 가벼운 식물성 단백질 음료를 찾는 사람들에게 추천한다”고 전했다. 

최유리 yuri@vegannews.co.kr
Copyright 비건뉴스. All rights reserved.






추천 비추천
추천
0명
0%
비추천
0명
0%

총 0명 참여




제호 : 비건뉴스 | 주소 : 03196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 222, 2층 25호(종로5가, 광동빌딩) | 대표전화 : 02-2285-1101 | 팩스 : 02-6305-5555
등록번호 : 서울, 아 05406 | 등록일 : 2018.09.26 | 발행인·편집인 : 서인홍 | 개인정보 보호책임자 : 최유리

「열린보도원칙」 당 매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고충처리인 홍다연 02-2285-1101 vegannews@naver.com

비건뉴스의 모든 콘텐츠(영상, 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21 비건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esk@vegan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