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3.03 (일)

  • 흐림서울 3.4℃
  • 구름조금인천 4.3℃
  • 흐림원주 3.0℃
  • 흐림수원 2.5℃
  • 구름조금청주 1.6℃
  • 구름많음대전 1.7℃
  • 맑음대구 2.8℃
  • 맑음전주 2.4℃
  • 맑음울산 1.0℃
  • 맑음창원 1.6℃
  • 맑음광주 1.8℃
  • 맑음부산 3.5℃
  • 맑음목포 3.1℃
  • 구름많음제주 6.0℃
  • 구름조금천안 1.9℃
  • 맑음구미 -0.7℃
기상청 제공

제로웨이스트

농심 생생우동, 친환경 포장 도입…플라스틱 사용량 연간 83톤 절감

[비건뉴스 최유리 기자] 플라스틱, 비닐 등 과도한 포장 폐기물이 심각한 문제로 떠오르면서 식품업계에서는 불필요한 포장재를 없애 탄소 줄이기에 나서고 있다. 

 

농심은 '생생우동'의 플라스틱 트레이와 비닐 포장을 제거하고 종이 포장으로 전환한다고 밝혔다. 이로 인해 플라스틱 사용량을 연간 83톤가량 절감할 수 있을 것으로 내다봤다. 

농심은 앞서 2021년 생생우동 묶음 포장을 띠지로 변경해 플라스틱 필름 사용량을 절감한 바 있다. 새로운 포장 역시 띠지 묶음 포장을 그대로 적용해 플라스틱 사용량 최소화를 위한 노력을 이어간다는 계획이다.

 

 

생생우동은 생면으로 구성돼 있어 일반라면의 포장 공정과 다르고, 제품 자체도 외부 충격에 의한 파손 가능성이 높았다. 그동안 농심은 이 문제를 플라스틱 트레이로 해결해왔으나, 설비투자와 생산기술 고도화를 통해 제품의 안전성과 플라스틱 사용량 절감이라는 2가지 목표를 동시에 해결하게 됐다.

농심 관계자는 "라면과 스낵에 주로 사용되는 플라스틱 사용량을 최대한 줄이는 동시에 재질을 단순화하기 위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며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한다는 사명감으로 지속 가능한 패키징을 확산시키기 위해 다양한 방면에서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배너
추천 비추천
추천
0명
0%
비추천
0명
0%

총 0명 참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