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06 (목)

  • 연무서울 25.7℃
  • 맑음인천 21.7℃
  • 구름많음원주 24.4℃
  • 구름조금수원 23.5℃
  • 구름많음청주 23.9℃
  • 흐림대전 23.0℃
  • 구름많음대구 20.5℃
  • 구름많음전주 22.6℃
  • 흐림울산 20.2℃
  • 흐림창원 22.5℃
  • 구름많음광주 22.1℃
  • 흐림부산 21.4℃
  • 흐림목포 21.5℃
  • 제주 21.9℃
  • 구름조금천안 23.7℃
  • 구름많음구미 23.2℃
기상청 제공

동물보호

충남 가로림만서 천연기념물 '점박이물범' 포착

 

[비건뉴스=김유진 기자] 충남 서산·태안 가로림만에 점박이물범이 포착됐다.

 

24일 도에 따르면, 서산태안환경교육센터가 지난 12일 가로림만에서 진행한 시민 모니터링을 통해 점박이물범 4개체를 확인했다.

 

점박이물범은 식육목 물범과에 속하는 포유류로, 천연기념물 제331호이자 멸종위기 야생생물 Ⅱ급, 해양보호생물 등으로 지정돼 있다.

 

회유성 동물인 점박이물범의 국내 서식 해역은 가로림만과 백령도로, 3∼11월 국내에 머물다 겨울철 중국 랴오둥만에서 번식을 한 뒤 돌아온다. 가로림만 점박이물범은 국립수산과학원 고래연구소 조사에서 최대 12개체(2021년)까지 확인된 바 있다.

 

 

 

이번 점박이물범은 선박을 이용해 실시한 올해 첫 모니터링에서 확인됐다. 당시 점박이물범들은 모래톱 위에 올라 쉬거나 헤엄을 치는 모습 등을 보였다. 가로림만은 국내에서 유일하게 점박이물범을 육지에서 눈으로 관찰할 수 있는 곳이다.

 

도는 가로림만이 얕은 수심에 모래톱이 잘 형성돼 있고, 먹이가 풍부해 점박이물범이 서식하기 좋은 환경을 갖추고 있다고 보고 있다.

 

 

장진원 해양수산국장은 “점박이물범은 가로림만 해양 생태계의 다양성과 건강성을 상징적으로 보여주는 동물”이라며 “타당성 재조사 통과에 행정력을 집중하는 등 국가해양생태공원 조성 사업을 조속히 추진해 점박이물범을 체계적으로 보호·관리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가로림만은 1만 5985㏊의 면적에 해안선 길이는 162㎞, 갯벌 면적은 8000㏊에 달하며 해역에는 4개 유인도서와 48개 무인도서가 있다. 도는 가로림만을 자연과 인간, 바다와 생명이 어우러진 명품 생태 공간으로 탈바꿈시키기 위해 국가해양생태공원 조성 사업을 추진 중이다.

배너
추천 비추천
추천
0명
0%
비추천
0명
0%

총 0명 참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