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16 (화)

  • 구름많음서울 28.7℃
  • 구름많음인천 27.8℃
  • 구름많음원주 28.3℃
  • 구름많음수원 28.0℃
  • 구름많음청주 28.5℃
  • 대전 25.8℃
  • 구름많음대구 24.2℃
  • 흐림전주 26.2℃
  • 흐림울산 23.2℃
  • 흐림창원 23.7℃
  • 흐림광주 23.9℃
  • 부산 23.3℃
  • 흐림목포 24.5℃
  • 흐림제주 30.2℃
  • 맑음천안 27.0℃
  • 구름많음구미 24.2℃
기상청 제공

제로웨이스트

SK슈가글라이더즈, 선수 유니폼을 업사이클링 굿즈로 새활용

 

[비건뉴스=김민영 기자] SK엔무브 여자 핸드볼구단 SK슈가글라이더즈가 선수 유니폼을 재활용해 스포츠백으로 제작하는 ESG(환경·사회·지배구조) 활동을 진행했다.

 

SK슈가글라이더즈는 지난 14일 선수들이 이전 시즌에 입었던 유니폼을 활용해 스포츠백, 신발 주머니, 파우치, 머리 끈 등 업사이클링 굿즈(기념품)로 제작하는 캠페인을 진행했다. 행사에는 SK슈가글라이더즈 선수단을 비롯해 광명시자원봉사센터, 맘(Mam)편한 봉사단, 업사이클링 은행 등 30여 명이 참여했다.

SK엔무브는 “매 시즌 종료 후 폐기됐던 유니폼을 재활용해 상품으로 재탄생 시키는 ESG 실천에 동참하고자 이번 캠페인을 준비했다”고 전했다.

 

SK슈가글라이더즈에서는 연간 180벌의 유니폼이 소진되며, 유니폼은 재생 폴리에스테르 원사 소재로 제작된다. 비록 적은 양이지만 이를 업사이클링해 환경 문제에 관심을 갖자는 취지다. SK엔무브는 앞으로도 버려지는 유니폼, 행사 현수막 등을 재활용하는 방안을 강구할 계획이다.

제작된 굿즈는 SK슈가글라이더즈 팬클럽과 광명시 청소년 및 시민단체에 전달될 예정이다. 모두 다른 패턴으로 제작돼 세상에 단 하나뿐인 의미 있는 제품을 간직할 수 있다.

 

김정훈 SK슈가글라이더즈 단장은 “코트 위에서 소중한 순간이 담긴 선수들의 유니폼이 더욱 의미 있는 제품으로 재탄생했다”며 “앞으로도 팬들에게 다양한 경험을 제공하고, 사회적가치를 창출하며 지역사회와 상생하는 핸드볼구단으로 성장할 것”이라 말했다.

배너
추천 비추천
추천
0명
0%
비추천
0명
0%

총 0명 참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