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25 (월)

  • 맑음서울 17.0℃
  • 맑음인천 15.9℃
  • 맑음원주 15.9℃
  • 맑음수원 17.5℃
  • 맑음청주 16.7℃
  • 맑음대전 17.4℃
  • 맑음대구 18.6℃
  • 맑음전주 17.7℃
  • 구름조금울산 18.3℃
  • 맑음창원 19.6℃
  • 맑음광주 19.0℃
  • 구름조금부산 20.9℃
  • 맑음목포 17.1℃
  • 맑음제주 20.7℃
  • 맑음천안 17.1℃
  • 맑음구미 18.7℃
기상청 제공

그린산업

[단독] 네이트메일, '이메일 삭제하기'로 지구 환경 지킨다

URL복사

디지털 탄소 저감 캠페인

 

[비건뉴스 서인홍 기자] 네이트는 'SNS , 광고함 메일함 내 6개월 경과 메일 삭제 사전 안내'를 공지했다.

 

네이트 측에 따르면 최근 지구 환경을 지키기 위해 디지털 탄소 저감 캠페인의 일환으로 이메일 삭제하기를 시행하는 기업들이 늘어나고 있다. 

 

그러면서 이메일은 데이터센터에서 전송·저장되기 때문에 많은 전력이 소모되는데, 메일을 지우지 않고 보관할 경우, 많은 전력이 필요하여 더 많은 탄소가 배출된다고 전했다.

 

이에 네이트 메일도 탄소 저감 캠페인에 동참하고, 회원님의 Clean 메일함을 위해 일회성 또는 광고성 메일이 대부분인 SNS, 광고함 메일함에 쌓여 있는 6개월 이상 지난 메일 삭제를 시행하려고 한다고 밝혔다.


네이트 관계자는 "혹시 삭제를 원하지 않는 메일이 있을 경우 개인 메일함으로 이동하여 별도 보관해 주시기 바란다"고 전했다. 이어 "다시 한번 지구 환경을 생각하고, 회원님의 메일 용량 확보 및 Clean 메일 유지를 위해 시행하오니 많은 양해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한편 김현걸 한국사이버보안협회 이사장은 "사용하지 않는 이메일을 삭제하면 데이터 1MB당 배출되는 이산화탄소 11g을 감축할 수 있다"고 말했다.

추천 비추천
추천
0명
0%
비추천
0명
0%

총 0명 참여


프로필 사진
서인홍 기자

국민을 존중하고 현장의 생생한 이야기와 진실을 전해주는 정론직필 비건뉴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