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03 (일)

  • 구름많음서울 29.4℃
  • 구름조금인천 26.8℃
  • 구름많음원주 28.5℃
  • 구름조금수원 27.6℃
  • 소나기청주 25.1℃
  • 소나기대전 23.6℃
  • 구름많음대구 28.8℃
  • 흐림전주 26.2℃
  • 박무울산 25.8℃
  • 구름많음창원 27.9℃
  • 구름조금광주 28.6℃
  • 구름많음부산 26.2℃
  • 구름많음목포 27.2℃
  • 구름조금제주 27.6℃
  • 흐림천안 23.9℃
  • 흐림구미 29.8℃
기상청 제공

비건

‘국내 채식의 정수’ 사찰음식, 프랑스 요리학교서 배운다

 

[비건뉴스 서인홍 기자] 세계 3대 요리학교 중 하나인 프랑스 르 꼬르동 블루에서 한국의 사찰음식에 대한 강의를 진행한다.

 

지난 17일(현지시간) 한국불교문화사업단은 주프랑스 한국문화원, 르 꼬르동 블루 파리본교와 한국 프랑스 간 음식 문화에 대한 상호 이해 증진 및 한국 사찰음식에 관한 교육 사업 발전을 위한 3자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을 통해 르 꼬르동 블루는 한국 전통 식문화의 가치를 담고 있는 사찰음식을 채식전문과정(Plant-Based Culinary Arts)의 정규과목으로 채택했다.

 

원경스님은 “미식의 강국인 프랑스의 세계 최고 조리학교 르 꼬르동 블루가 한국 전통 식문화의 가치를 담고 있는 사찰음식을 채식전문과정의 정규과목으로 채택해 알리게 될 수 있어 영광으로 생각하다”며 “앞으로도 꾸준히 한국과 프랑스의 식문화를 교류할 수 있길 희망한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문화사업단 단장 원경스님, 주프랑스 한국문화원 전해웅 원장, 요리전문학교인 르 꼬르동 블루 에릭 브리파드(Eric Briffard) 조리학과장이 참석했으며 협약식이 끝난 뒤 홍승 스님이 콘퍼런스를 진행했다.

 

 

홍승 스님은 '간장, 된장, 고추장 등 한국의 전통 장으로 만드는 사찰 음식'을 소개하는자리를 마련해 60명이 넘는 현지인들에게 간장으로 만든 장김치와 된장, 고추장이 들어간 장떡을 만드는 과정을 선보였다.

 

홍승 스님은 한국 김치의 매운맛에 익숙하지 않을 외국인들을 위해 간장으로 김치를 만들면서 빨간 파프리카로 국물을 내 본래 김치와 비슷한 색깔을 내는 방법을 공유했다. 또 채식하는 사람들에게 구충제 역할을 하는 방아잎을 넣어 장떡을 구울 때는 들기름을 사용해 프랑스에서는 맛보기 힘든 고소한 향과 맛을 선사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홍승 스님은 "육식을 섭취하느라 망가진 환경 때문에 채식으로 식생활을 바꾸는 사람들이 늘어나고 있다"며 "채식이야말로 지구와 환경을 살리는 첫걸음"이라고 말했다. 이어 "스님들은 환경을 위해서 오래전부터 채식을 실천해왔고, 사찰음식이라는 이름으로 많이 알려져 있다"며 "전 세계에서 진정한 채식은 꿀조차 사용하지 않는 사찰음식뿐"이라고 강조했다.

추천 비추천
추천
0명
0%
비추천
0명
0%

총 0명 참여


프로필 사진
서인홍 기자

국민을 존중하고 현장의 생생한 이야기와 진실을 전해주는 정론직필 비건뉴스 발행인입니다.
'취재기자 윤리강령' 실천 선서 및 서명했습니다.
언론중재위원회 '2022년도 제1차 언론인 전문 연수' 이수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