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0.05 (수)

  • 구름많음서울 16.9℃
  • 구름조금인천 17.1℃
  • 구름많음원주 16.6℃
  • 구름많음수원 16.7℃
  • 구름많음청주 17.0℃
  • 흐림대전 15.6℃
  • 구름많음대구 17.8℃
  • 흐림전주 16.9℃
  • 흐림울산 17.1℃
  • 흐림창원 18.1℃
  • 구름조금광주 17.4℃
  • 흐림부산 18.4℃
  • 구름조금목포 17.2℃
  • 구름많음제주 20.5℃
  • 구름많음천안 16.0℃
  • 흐림구미 16.7℃
기상청 제공

비건

비건 식품·화장품·단백질 판매량, 1년 새 '훌쩍'…비건 열풍 실감

[비건뉴스 권광원 기자] 소비자들의 환경과 동물 보호에 대한 관심 증가는 머리부터 발끝까지 먹고, 바르고, 입는 비건 열풍으로 이어지고 있다.

 

포춘 비즈니스 인사이트에 따르면, 글로벌 비건 식품 시장의 규모는 2020년 261억 달러(약 33조 9000억원)에서 2028년 613억 달러(약 79조 6000억원)로 연평균 13% 성장할 전망이다. 한국도 이미 많은 기업들이 채식 간편식, 대체육 등을 앞다퉈 내놓고 있다.
 

최근 발표된 여러 자료는 실제 국내 산업 전반에서 비건 제품의 인기를 실감케 한다. 

 

 

지난 1일 웰니스 브랜드 일일하우스가 발표한 단백질 식품 관련 보고서에 따르면 이들이 빅데이터 분석 프로그램 루시(Lucy 2.0)를 활용해 2021년 5월 30일부터 2022년 5월 30일까지 단백질 식품 연관어를 분석한 결과, ‘채식’, ‘식물성 단백질’ 등 비건 프로틴 관련 키워드의 언급량은 전년 동기와 비교해 47.45% 증가한 29만 7546건이었다.

 

이는 닭가슴살(+2.4%), 소고기(+5.5%), 계란(+5.2%)의 증가율이 한 자릿수에 그친 것과 대조되는 결과다. 흔히 단백질 섭취의 기본은 육류로 여겨졌지만, 관련 제품군이 세분화되면서 소비자들이 자신의 취향에 맞는 식물성 제품으로 눈길을 돌린 것으로 분석된다. 

 

일일하우 관계자는 “단백질 섭취에 대한 긍정적인 소비자 인식과 환경을 위한 비건 라이프스타일이 겹쳐져 ‘식물성 프로틴밀’ 소비로 이어지고 있다”라며, “앞으로도 관련 시장 규모가 더욱 커질 것으로 전망하고, 식물성 단백질을 적용한 제품의 라인업을 확장하며 소비자들의 다양한 니즈를 충족시킬 것”이라고 말했다.

 

 

마켓컬리가 2일 공개한 상반기 제품 판매량 보고에서도 이와 같은 비건 제품의 강세는 잘 드러난다. 국내 대표 장보기 앱인 마켓컬리의 비건 관련 제품 판매량은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해 약 60% 증가했다. 

 

구체적인 품목을 살펴보면 비건 김밥, 비건 만두, 비건 빵 등 식품을 비롯해 비건 립밤, 비건 선크림 등 식물성 원료만을 사용한 뷰티 제품 판매량도 증가세가 높다.

 

이는 비거니즘이 과거 식생활에 한정됐던 반면 동물성 원료를 사용하지 않는 라이프 스타일로 확산됐음을 의미한다. 

 

마켓컬리 관계자는 "건강과 환경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는 만큼 이 같은 추세는 갈수록 힘을 받을 것"이라고 전망했다. 

<비건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으며, 유가기사는 하지 않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사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런데도 <비건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추천 비추천
추천
0명
0%
비추천
0명
0%

총 0명 참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