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27 (화)

  • 흐림서울 1.6℃
  • 구름많음인천 2.5℃
  • 구름많음원주 0.7℃
  • 구름많음수원 1.7℃
  • 구름많음청주 1.6℃
  • 구름많음대전 1.8℃
  • 맑음대구 -0.6℃
  • 구름조금전주 2.8℃
  • 흐림울산 3.9℃
  • 구름조금창원 1.6℃
  • 구름많음광주 3.2℃
  • 구름조금부산 3.4℃
  • 구름많음목포 3.7℃
  • 맑음제주 7.4℃
  • 흐림천안 0.9℃
  • 구름많음구미 -0.8℃
기상청 제공

동물보호

아모레퍼시픽, 국내 최초 '동물실험 중단 국제활동' 가입

 

[비건뉴스 권광원 기자] 아모레퍼시픽이 국내 최초로 '화장품 안전 국제 협력(International Collaboration on Cosmetics Safety· 이하 ICCS)'에 가입하며 동물실험 중단에 앞장선다. 

 

ICCS는 지난 2월 출범한 글로벌 이니셔티브로, ‘화장품 등의 성분 평가에 대한 불필요한 동물실험을 중단해 제품 안전을 보장하는 동시에 환경을 보호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ICCS에는 로레알, 유니레버, 에스티로더, P&G 등 주요 글로벌 뷰티 기업과 각국의 화장품협회, 휴메인 소사이어티, 크루얼티 프리 인터내셔널, PETA 등의 동물보호단체를 비롯한 40개 단체가 참여 중이다. ICCS는 최신 과학을 활용해 불필요한 동물 실험을 중단하고 화장품 평가를 비동물 안전성 평가로 전환하는 데 힘을 싣고 있다.

 

ICCS의 에린 힐 CEO는 "아모레퍼시픽의 ICCS 합류를 환영하며, 이를 통해 전 세계적으로 그 전문성과 경험의 폭을 더욱 넓힐 수 있게 됐다"면서 "ICCS는 화장품과 그 성분에 대한 비동물 안전성 평가 영역에서 매우 독보적인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앞서 아모레퍼시픽은 2008년부터 자체 동물 실험을 중단했고, 2013년부터는 다른 국가 등에서 불가피하게 동물 실험이 강제되는 경우를 제외하고는 협력업체를 포함해 모든 동물 실험을 금지하고 있다. 또 동물 실험을 대신해 제품 안전성을 검증할 방법을 연구·개발하는데도 앞장서 왔으며 2015년에는 한국 동물실험대체법 학회가 뽑은 '생명윤리 구현을 위한 학술 기여 우수 단체'로도 선정됐다.

 

아모레퍼시픽 R&I 센터장 서병휘 CTO는 "아모레퍼시픽은 다양한 생명을 존중하는 기업으로서, 동물 복지 및 생명 윤리를 위해 동물 실험을 하지 않아야 한다는 소명 의식을 가지고 이를 실천해 왔다"며 "동물 실험 없는 화장품 안전성 평가법 연구와 규정에 대한 중요한 논의를 이어가는 ICCS의 큰 걸음에 기여할 수 있어서 매우 의미 있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배너
추천 비추천
추천
0명
0%
비추천
0명
0%

총 0명 참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