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7 (월)

  • 구름많음서울 22.2℃
  • 구름많음인천 20.9℃
  • 구름많음원주 23.0℃
  • 구름많음수원 21.0℃
  • 흐림청주 23.7℃
  • 흐림대전 22.6℃
  • 흐림대구 24.4℃
  • 흐림전주 21.9℃
  • 구름많음울산 24.8℃
  • 구름많음창원 26.6℃
  • 구름많음광주 23.4℃
  • 구름조금부산 26.0℃
  • 흐림목포 21.3℃
  • 구름많음제주 23.5℃
  • 구름많음천안 21.5℃
  • 흐림구미 23.5℃
기상청 제공

지구오염

식목일 맞아 식품업계, 탄소중립 위한 나무심기 나서

[비건뉴스=권광원 기자] 외식업계와 식품업계 등 여러 기업이 5일 제79회 식목일을 맞아 탄소중립을 위해 나무심기 캠페인을 열었다.

 

동서식품은 지난 4일 서울 양재천 일대에서 임직원이 참가하는 나무심기 봉사활동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이번 봉사활동은 식목일을 앞두고 환경보호 및 탄소중립 실천을 위한 사회공헌 활동으로 기획됐다. 동서식품 임직원들은 탄소중립을 위한 숲과 수목 중요성에 대한 교육을 받은 뒤 양재천 일대에 탄소를 흡수하는 기능이 뛰어난 셀릭스 삼색버드나무를 심었다.

 

김태이 동서식품 봉사활동 담당자는 "식목일을 맞아 지역사회 환경을 개선하고 환경보호에 동참한다는 의미로 나무심기 봉사활동을 기획했다"며 "앞으로도 임직원들과 함께 할 수 있는 의미 있고 다양한 봉사활동을 진행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스타벅스코리아는 문화재청과 함께 종묘에서 나무 심기 행사를 진행했다. 5일 진행한 행사에서 지속 가능한 문화유산 환경 조성에 의미를 더하며, 초등학생 31명을 포함한 스타벅스 임직원, 문화재청 궁능유적본부 임직원 등 총 50여 명이 나무심기에 참여했다.

 

봉사자들은 본격적인 식재 체험에 앞서 종묘 수목 현황에 대한 설명과 함께 식재 요령 및 시범을 참관하고 소나무와 쪽동백나무 35그루를 종묘 북신문 인근에 식재했다.

 

이달희 문화재청 궁능유적본부 종묘관리소장은 “지속 가능한 문화유산 환경 조성에 문화재지킴이 기업 스타벅스와 미래세대가 함께해 의미가 더욱 클 것으로 기대된다”며 “문화재청이 오는 5월 17일 국가유산청 출범을 앞두고 있음에 따라 더 많은 국민이 도심 속 세계유산을 즐길 수 있도록 앞으로도 문화유산의 보존, 관리 및 활용에 최선을 다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김지영 스타벅스 코리아 ESG팀장은 “스타벅스는 2011년부터 매년 4월을 ‘지역사회를 위해 좋은 일을 실행하는 달’로 지정해 다양한 내용의 봉사활동을 전개하고 있다”며 “문화재지킴이 활동과 더불어 다양한 봉사활동들로 4월 한 달을 가득 채울 것”이라 말했다.

 

 

동아오츠카는 그룹사 대상 '반려식물 키우기 캠페인'을 진행한다. 전 임직원 대상으로 재사용이 가능한 화분(플라스틱, 유리, 캔)을 사용해 직접 탄소 저감에 앞장설 계획이다.

 

이번에 제공될 반려식물은 테이블야자, 홍콩야자, 개운죽, 아레카야자 등 총 6종류로 미세먼지 제거, 전자파 차단, 실내공기 정화능력 우수, 산소방출 효능이 뛰어난 것으로 알려졌다. 이밖에도 반려식물을 키우면 가습효과는 물론 사내 분위기 전환이나 스트레스 해소에도 도움이 돼 임직원들의 자발적인 호응이 높게 일고 있다.

 

홍성호 동아오츠카 ESSG실 상무는 "그룹사를 대표해 사소하지만, 의미가 큰 탄소 감축 실천에 솔선할 수 있어 굉장히 뜻깊다"며 "앞으로도 동아오츠카는 대내외 ESG 경영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배너
추천 비추천
추천
0명
0%
비추천
0명
0%

총 0명 참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