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21 (일)

  • 서울 24.4℃
  • 인천 22.8℃
  • 구름많음원주 25.3℃
  • 흐림수원 24.8℃
  • 구름많음청주 25.8℃
  • 구름많음대전 25.6℃
  • 흐림대구 27.3℃
  • 구름많음전주 26.3℃
  • 맑음울산 27.6℃
  • 흐림창원 27.6℃
  • 천둥번개광주 25.7℃
  • 흐림부산 26.7℃
  • 천둥번개목포 24.8℃
  • 구름조금제주 30.6℃
  • 맑음천안 25.6℃
  • 흐림구미 25.7℃
기상청 제공

동물보호

“야생동물은 물건이 아니다” 한국동물보호연합, 서명운동 펼쳐

 

[비건뉴스=최유리 기자] 한국동물보호연합이 동물보호를 위해 서명운동을 펼친다. 한국동물보호연합은 디지털 시민 활동 플랫폼 '캠페인즈(campaigns.do)'를 통해 동물보호를 위한 서명운동을 시작한다고 28일 밝혔다.

 

캠페인즈는 시민들이 캠페인·투표·토론 등 다양한 방법으로 집단 지성을 모으고 집단 행동을 수행하는 ‘디지털 시민 광장’이다.

 

한국동물보호연합은 캠페인즈를 통해 지난 27일부터 ‘야생동물은 사지도, 팔지도 맙시다’를 주제로 서명을 진행 중이다. 300명의 서명을 받는 것을 목표로 한다.

 

단체는 야생동물을 애완용으로 기르는 것은 그들의 천성을 거스르는 일이며 야생동물의 자연적인 본능과 야생습성을 파괴하는 행위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야생동물들이 있어야 할 곳은 작은 케이지가 아니라, 그들의 고향인 자연이며 야생동물에 대한 호기심과 삐뚤어진 사랑으로 케이지, 상자 등 좁은 곳에 넣고 기르는 것 자체가 동물들에게는 고통과 불행을 가져다 주는 동물학대라고 비판했다.

 

이에 한국동물보호연합 관계자는 “외계인이 인간을 잡아서 작은 철장에 가두고 기르는 것이 결코 인간을 행복하게 하지 않는 것처럼 야생동물도 마찬가지”라면서 “진정으로 야생동물을 사랑한다면 자유롭게 살아가도록 그냥 내버려 둬야 한다”라며 서명을 촉구했다.

 

이 밖에도 단체는 캠페인즈에서 ‘동물 식용 반대 및 채식 촉구’, ‘동물실험 금지 촉구’ 등 동물복지와 동물권리와 관련된 캠페인에 대한 서명운동을 펼치고 있다.

 

자세한 내용은 캠페인즈 ‘야생동물은 사지도, 팔지도 맙시다’ 캠페인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배너
추천 비추천
추천
2명
100%
비추천
0명
0%

총 2명 참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