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0 (월)

  • 맑음서울 29.8℃
  • 맑음인천 25.4℃
  • 구름많음원주 28.8℃
  • 구름조금수원 28.1℃
  • 구름많음청주 30.5℃
  • 구름많음대전 29.3℃
  • 맑음대구 33.0℃
  • 맑음전주 30.0℃
  • 맑음울산 26.0℃
  • 맑음창원 26.7℃
  • 맑음광주 30.4℃
  • 박무부산 21.6℃
  • 맑음목포 25.5℃
  • 맑음제주 27.8℃
  • 맑음천안 29.2℃
  • 맑음구미 31.4℃
기상청 제공

지구오염

국립생태원, 식목일 맞아 '탄소 저장고' 대나무 식재

 

[비건뉴스=김유진 기자] 국립생태원(원장 조도순)이 지난 25일 원내 대나무 숲길에서 제79회 식목일 기념 나무심기 행사를 실시했다고 26일 밝혔다.

 

대나무 숲길은 2022년 국립생태원이 방문객의 야외 관람을 돕기 위해 조성한 산책길로 생태체험 학습공간이다.

 

이번 행사에는 조도순 원장을 비롯한 임직원 100여 명이 참여해 1600주의 대나무류를 식재했다.

 

대나무는 탄소 저장고이자 높은 생태적 가치를 지닌다. 국립산림과학원 자료에 따르면, 대나무 한 그루는 연간 이산화탄소 5.4kg을 흡수한다. 대나무 992그루는 4.98t의 이산화탄소를 상쇄할 수 있으며 이는 4인 가족의 1년 이산화탄소 배출양과 같다.

 

 

조도순 국립생태원장은 "앞으로도 탄소중립 이행과 자연생태의 공익적 가치 증진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배너
추천 비추천
추천
0명
0%
비추천
0명
0%

총 0명 참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