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22 (수)

  • 구름많음서울 17.4℃
  • 구름많음인천 18.3℃
  • 구름조금원주 17.3℃
  • 천둥번개수원 18.8℃
  • 구름많음청주 21.8℃
  • 구름많음대전 21.5℃
  • 맑음대구 19.9℃
  • 구름조금전주 21.7℃
  • 맑음울산 19.6℃
  • 박무창원 19.9℃
  • 구름많음광주 21.3℃
  • 맑음부산 21.5℃
  • 구름조금목포 22.0℃
  • 맑음제주 21.8℃
  • 구름많음천안 21.1℃
  • 맑음구미 18.1℃
기상청 제공

비건

채식단체, 12일 광화문서 기자회견 "육식은 감염병 온상"

URL복사

 

채식시민단체가 감염병의 원인이 되는 육식의 중단을 촉구한다.

 

한국채식연합과 Vegan비건세상을위한시민모임은 오는 12일 광화문 이순신 동상 앞에서 채식을 권장하는 퍼포먼스를 연다고 11일 밝혔다. 

 

주최 측에 따르면 육식은 △햄버거병 △광우병 △조류 독감 △에볼라 바이러스 △사스 △메르스 등 인수공통전염병의 원인이 된다. 

 

사스, 메르스와 에볼라 바이러스의 정확한 전염원이 파악되지 않았지만 박쥐가 유력하며 조류독감과 광우병, 햄버거병도 소·돼지·닭 등 동물에 의해 발생했다. 

 

실제로 세계 보건기구(WHO)는 “지난 50년간 새로 발생한 인간 감염병의 75%가 동물에게서 왔다”고 밝히기도 했다. 

 

이밖에도 주최 측은 “육식은 신종 질병 외에도 고혈압, 당뇨, 비만 등의 원인이 될 수 있고 ‘공장식 축산’은 각종 세균과 바이러스의 근거지가 된다”고 주장했다. 

 

이어 “신종 질병의 발생을 막을 근본적인 대책은 육식을 중단하는 것”이라며 “건강한 비건 채식을 촉구한다”고 덧붙였다.

추천 비추천
추천
0명
0%
비추천
0명
0%

총 0명 참여


프로필 사진
심현영 기자

설핏한 빛줄기 속 먼지의 바스러짐을 직시하고 거친 굉음 속 작은 숨결에도 귀 기울이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