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3.03 (일)

  • 맑음서울 5.0℃
  • 맑음인천 4.4℃
  • 맑음원주 7.3℃
  • 박무수원 5.1℃
  • 맑음청주 8.3℃
  • 맑음대전 7.0℃
  • 맑음대구 8.8℃
  • 맑음전주 8.0℃
  • 맑음울산 7.6℃
  • 맑음창원 7.8℃
  • 맑음광주 8.3℃
  • 맑음부산 8.8℃
  • 맑음목포 8.2℃
  • 구름조금제주 10.4℃
  • 맑음천안 7.7℃
  • 맑음구미 6.4℃
기상청 제공

제로웨이스트

스타벅스, 아시아 최초 개인컵 사용 고객에 NFT 지급…친환경 혜택 제공

 

[비건뉴스=김민영 기자] 스타벅스코리아가 개인 컵 이용을 장려하기 위해 아시아 지역 최초로 NFT를 출시한다.

 

스타벅스는 오는 16일부터 사이렌 오더로 제조 음료를 주문할 때 개인컵을 쓰면 영수증 당 에코스탬프를 한 개씩 적립한다고 15일 전했다.
 

스타벅스가 NFT를 발행하는 것은 아시아 지역에서는 처음으로 지난해 2940만건에 달한 개인 컵 이용을 한층 장려하기 위해 마련했다. 

 

NFT는 디지털 파일에 위·변조가 불가능한 고유의 값을 부여하는 블록체인 기술이 적용된 가상의 토큰이다. 디지털 자산의 소유주를 증명할 수 있는 특성 덕분에 미술품, 음악, 영상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용되고 있다.

 

 

에코스탬프는 하루 최대 3개까지 모을 수 있다. 적립한 스탬프 개수에 따라 △베이직 NFT(5개) △크리에이티브 NFT(15개) △아티스트 NFT(20개) 등과 교환할 수 있다. 단, 크리에이티브와 아티스트 등급은 각각 발급 수량이 2만개, 1000개로 제한됐다. NFT는 계정당 한 개씩만 받을 수 있으며 고객은 별도의 가상 지갑 없이 스타벅스 앱을 통해 NFT를 발급받을 수 있다.

 

스타벅스 코리아 관계자는 "NFT는 계정당 한 개씩만 발급받을 수 있기 때문에 원하는 NFT를 얻기 위해서는 교환 개수만큼 에코 스탬프를 모아야 한다. 에코 스탬프 5개로 베이직 NFT를 얻었다면 다른 등급의 NFT는 얻을 수 없다"고 설명했다.

 

손정현 스타벅스코리아 대표는 "앞으로도 스타벅스는 고객에게 더욱 다양한 친환경 혜택을 제공하기 위해 다채로운 프로모션을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배너
추천 비추천
추천
0명
0%
비추천
0명
0%

총 0명 참여